어쩌다 마닐라...그리고 용팔이 > 살아가는 이야기

본문 바로가기

살아가는 이야기

어쩌다 마닐라...그리고 용팔이

본문

어쩌다보니 내 나이가 중년이 되버렸더군요.

어제가 오늘같고 오늘은 내일과 별 다를 일 없을것이라는 서울생활은 누구나 그러하듯 무료함과 권태로움이 가득합니다.


떠나고싶다.

누구나 그런생각을 하곤 하죠.

그래서 떠났습니다.

필리핀이라는 나라는 처음 방문이라 걱정이 좀 많았죠.

또 워낙 노이즈 많은 나라이니 일반관광객이 마닐라를 혼자서 방문한다는것은 좀 두려움이 있습니다.


어쩌다보니

누군가를 통해서 용팔이매니저를 소개받았고 그용팔이라는 이름때문에 머뭇머뭇 ㅎ

왜 닉네임이 그 좋은 이름들 놔두고 왜 용팔이야...  

그래도 이제까지 살면서 정말 많은 사람들과 대면했고 관상이라면 좀 본다는 내 무모한 자신감에 소개시켜준 그 분 관상을 믿고 출발했다.



마닐라도착해서

보내준차량에 탑승해서 출발.

호텔도착해서 로비앞에선 마주한 용팔이.

ㅎㅎㅎ  그냥 서로 막 웃었습니다.

그때부터는 막연한 두려움 없어지고 이실장을 믿고 일정을 맡겼습니다.

내가 웃었다는건 관상을 믿었다는거겠죠.


좋은음식 그리고 휴식

이곳저곳 필리핀을 느끼고 또 생애 처음으로 카지노구경도 하고 소액이지만 관광객이 누릴수 있는 

여러가지를 느끼고 왔습니다.


용팔이매니저님 입장에서는

나같은 관광객은 자신의 일에 좋은 손님은 아닐텐데 정말 진심으로 케어하는것을 느꼈습니다.

선물이라도 하나하고 돌아왔어야 하는데 좀 미안하네요.


정말 편한 좋은 동생같은 매니저라서

자주 가보고는 싶은데 내가 카지노를 좋아하는것도 아니고 경험도 없는놈이라 다음 기회가 있다면 

구석구석 로컬투어나 골프나 좀 하러 가고 싶네요.



좀 긴일정있는데 너무 편하게 즐겁게 맛있게 놀다 왔습니다.

또 용팔이매니저가 데리고 있는 필리핀직원들도 참 순수하고 순진한 그 얼굴들이 참 좋았던것 같네요.



캠블 또는 카지노..또는 도박.. 또는 불랙잭.또는 바카라..그리고 슬롯

이런 단어들만 들어도 도파민이 솓구치시는분들 많을겁니다.

즐기는정도가 아름답지 ...all or nothing은 아닙니다.


행복한 인생들을 누리시길 기원합니다.



어쩌다보니...

즐겁고 재미난 여행이었습니다.








4b22adc81eec12128b6bd393f1015a08_1716179751_4837.jpeg
4b22adc81eec12128b6bd393f1015a08_1716179758_695.jpeg 






댓글목록2

마닐라용팔이님의 댓글

profile_image
사장님 한국가서 글 남겨주신다고 하시더니 이렇게 길게 남겨주실 줄 몰랐습니다
사장님 덕분에 기사도 아지도 너무 행복해 하던 일주일이였습니다.
아지는 아들 학교등록금 사장님 덕분에 모두 낼 수 있어 너무 행복해 합니다.
일본 잘 다녀오시고 종종 통화하시게요..

필브로님의 댓글

profile_image
필리핀 그것도 마닐라 유튜브나 카페 등을 통해서 접하다 보면 혼자 방문하기에는 막연한 두려움이 있을 수 있는곳이지만 실상은 다르다는 걸 방문해보면 알 수 있죠.... 필리핀 첫 방문이신데 이실장님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셨군요 그러고 보니 이실장님 왜 용팔이인지 저도 궁금하네요
전체 -2 건 - 1 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게시판 전체검색
다크모드